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사월드뉴스

여성 기술창업 1003개팀 참가 , 올해부터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

조선아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08:24]

여성 기술창업 1003개팀 참가 , 올해부터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

조선아 기자 | 입력 : 2024/07/04 [08:24]

 

 

▲ 중소벤처기업  © 시사월드뉴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오영주)25회 여성창업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여성창업경진대회는 우수한 아이디어와 사업 아이템을 가진 여성의 기술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해서 개최되는 국내 유일의 여성 (예비)창업자 대회로, 올해 25회째를 맞이했다.

이번 대회에는 총 1,003개팀이 참가하였으며(경쟁률 25:1), 기술창업 활성화라는 대회의 취지에 걸맞게 교육콘텐츠/ICT기술 분야 483개사, 생활/건강관리(바이오헬스) 분야 315개사 등 기술창업 분야가 798개사(79.6%)에 달했다.

참가팀에 대해서는 관련 전문가들이 서면평가와 발표평가 등 심도 있는 심사를 거쳐 총 40개팀*을 최종 선정하였으며 영예의 대상(중기부장관상, 상금 2천만원)인공지능(AI) 기반 의약품 전주기 부작용 감시 자동화 온라인거래터(플랫폼)’를 개발한 셀타스퀘어의 신민경 대표가 차지했다.

* 중기부장관상 6개팀(대상1, 최우수상2, 우수상3), 기업은행장상 2개팀(장려상), 신한은행장상 2개팀(장려상),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 이사장상 30개팀(입상30)

수상자들은 포상과 함께 후속지원으로 기업육성(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지원받게 되며 상위 26개팀을 대상으로 올해 9월 개최 예정인 도전 K-창업기업(스타트업) 통합 본선 진출권 혜택도 주어지게 된다.

* 도전K-창업기업(스타트업) 본선 지도(코칭), 사업화지원, 투자유치 연계, 교류협력의 날(네트워킹데이)

또한, 올해부터 국제적(글로벌) 기업육성(액셀러레이팅) 사업을 시작하여 수출과 해외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여성기업을 대상으로 전문가 상담(컨설팅), 국제(글로벌) 홍보 지원, 해외시장 개척 등을 통해 여성창업자의 세계(글로벌) 진출도 지원할 예정이다.

중기부 오기웅 차관은 여성창업경진대회는 올해로 25년째를 맞이하며 미래를 대표하는 기술 기반 여성 창업기업 육성의 산실로 자리를 잡았다,

단순히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는 데 그치지 않고 여성의 장점인 섬세함과 강인함을 최대한 살려서 해외시장에서도 경쟁할 수 있는 우수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중기부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