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사월드뉴스

정부, 직업계고 아이디어 특허출원 . 기업기술 이전 지원

교육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 공동 지식재산 마이스터 프로그램

조선아 기자 | 기사입력 2024/05/06 [16:03]

정부, 직업계고 아이디어 특허출원 . 기업기술 이전 지원

교육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 공동 지식재산 마이스터 프로그램
조선아 기자 | 입력 : 2024/05/06 [16:03]

▲ 교육부  © 시사월드뉴스



정부는 직업계고 학생들의 아이디어, 특허 출원, 기업 기술 이전 등을 지원한다.

 

교육부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이주호)는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오영주특허청(청장 직무대리 김시형)과 공동으로 14기 지식재산(IP) 마이스터 프로그램참가자를 58()부터 529()까지 모집한다.

 

지식재산(Intellectual Property) 마이스터 프로그램은 산업현장과 관련한 직업계고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구체화 및 고도화한 후 이를 특허로 보호하고 사업 아이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처음 참여하는 포스코홀딩스()주위 하천·해수 범람, 산불 피해 저감을 위한 예측 시스템이라는 과제를 제안하였고, 한국환경공단은 탄소중립을 위한 국가수질자동측정소에 적용 가능한 수력발전장치 제작 또는 상용 수력발전장치 설치 방안 모색등의 과제를 제안하였다.

 

접수된 아이디어는 독창성, 유사 아이디어 존재 여부, 실현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하여 60개 팀을 1차 선정하고, 선정된 팀에는 발명 역량 강화와 아이디어 권리화 등 학생들의 지식재산 창출을 위한 교육과 상담(컨설팅)을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이후 전문가 최종 검증을 거쳐 50개 팀을 선정하여 상장과 함께 장학금을 지원하고 시제품 제작, 기술 이전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참여신청, 2~3인 팀 구성, 5월29일까지 발명교육포털 누리집을 통해 제안서 제출) 

 

 

최창익 평생직업교육정책관은 학생들이 산업현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이를 구체화하는 과정을 통해 미래 사회에 필요한 역량을 갖춘 인재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